pISSN: 2635-6309

한국소통학보, Vol.20 (2021)
pp.43~87

DOI : 10.51652/ksmca.2021.20.3.2

한부모가족과 재혼가족에 대한 태도 연구 : 성별, 연령, 미디어 장르 요인을 중심으로

윤하나

(경북대학교 신문방송학과)

이강형

(경북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김수정

(충남대학교 언론정보학과)

다양한 가족 형태가 등장하고 규범적 핵가족 관념이 해체되면서 ‘가족 다양성’ 수용 이 한국사회의 중요한 시대적 과제로 부상하고 있다. 그러나 다문화가족을 제외하고는 다양한 형태의 가족 연구를 찾아보기 힘든 실정이다. 이에 본 연구는 성별, 연령, 그리 고 미디어 장르에 따라, 한부모가족과 재혼가족에 대한 개인들의 태도(인식, 정서, 행 동)에 어떠한 차이가 나타나는지를 2000명의 온라인 서베이 조사를 통해 알아보았다. 연구 결과, 성별, 연령, 미디어 장르에 따라 두 가족 유형에 대한 태도는 차이를 보였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첫째, 남성은 한부모가족과 재혼가족에 대해 여성보다 더 부정적 인 인식과 정서를, 행동의도에서는 더 긍정적인 태도라는 양가적 결과를 나타냈다. 둘 째, 연령에서는, 10-20대가 30-60대에 비해 한부모가족과 재혼가족에 대해 긍정적 인식 과 정서를 보였다. 셋째, 미디어 장르의 영향에서는, 예능 장르는 재혼가족에만, 다큐멘 터리·교양은 재혼가족과 한부모가족 모두에 ‘사회 부적응성’이라는 부정적 인식 효과 를 나타냈다. 정서에 미치는 효과에서는, 드라마·영화가 한부모가족에 대한 ‘불편감’을 다소 감소시키는 반면, 예능 장르는 한부모가족과 재혼가족 모두에 대해 부정적 정서를 증가시켰다. 행동의도에서는, 다큐멘터리·교양이 한부모가족과 재혼가족에 대한 사회 적 조력 동참의도를 증가시키는 반면, 예능은 관계 맺기나 사회적 조력 측면 모두 부정적 영향을 보였다. 한편, 뉴스·시사 장르에 노출은 한부모가족에 대해 관계맺기 회피 와 사회조력 행위 동참의향을 동시에 강화하는 이중적 결과를 보였다. 미디어 장르 효 과에서, 연령과 성별의 조절효과는 극히 일부만 유의미한 결과를 나타냈다.

Attitudes toward Single Parent Families and Remarried Families : Focusing on Sex, Age, and Media Genre

Hana Yun

GangHeong Lee

Sujeong Kim

The acceptance of ‘family diversity’ has become an important contemporary task in times that various types of family appear and that the normative conception of the nuclear family gradually breaks down. Unfortunately however, there is little research on that issue except for the case of multicultural families. This study examined how individual attitudes(perceptions, emotion, behavior) toward single-parent families and remarried families vary according to variables of sex, age, and media genre, based on a survey of 2,000 individuals via online. The findings are as follow. First, toward both types of families. male respondents show more negative perception and emotion while more positive behavioral intention more than female ones Second, compared to respondents in their 30s, respondents in their teenagers and 20s more positive perception and emotion toward two types of families. Third, as for the variables of the media genres, the entertainment genre has negative effects on the perception of single-parent families while documentary genres on that of both types of family. With regard to emotion, the drama genre reduces ‘uncomfortable feeling’ toward on-parent families while the entertainment genre has negative effects toward both types of families. As for behavioral intention, the documentary genre increases the intention of social aid participation toward both types of families while the entertainment genre has negative effects on that of social relationship as well as social aids. As for news and current affair genres reveal ambivalent results of strengthening the intentions of both the avoidance of social relationship and the social aids.

Download PDF list



 
[개인정보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종로구 홍지문2길 20 (홍지동, 상명대학교) 월해관 M330호    
TEL : 02-781-7788    E-mail : ksmca@ksmca.or.kr​
COPYRIGHT ⓒ Korea Speech, Media & Communicaiton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